성경 자료
아삽 (시편 73:1)
관리자   2020.09.10 11:50:54
하나성경
시편 73장 1절 (개역한글판)

3.1. 의로운 자의 고난

1[아삽의 시]
  하나님이 참으로 이스라엘 중 마음이 정결한 자에게 선을 행하시나, 도움말 +
2나는 거의 실족할뻔 하였고, 내 걸음이 미끄러질뻔 하였으니,
3이는 내가 악인의 형통*(형통(亨通)\n모든 일이 뜻과 같이 잘되어 감.\n(출처:국립국어원 표준국어대사전))함을 보고, 오만한 자를 질시하였음이로다.
 4저희는 죽는 때에도 고통이 없고, 그 힘이 건강하며,
5타인과 같은 고난이 없고, 타인과 같은 재앙도 없나니,
6그러므로 교만이 저희 목걸이요, 강포가 저희의 입는 옷이며,
7살찜으로 저희 눈이 솟아나며, 저희 소득은 마음의 소원보다 지나며,
8저희는 능욕하며, 악하게 압제하여 말하며, 거만히 말하며,
9저희 입은 하늘에 두고, 저희 혀는 땅에 두루 다니도다.
10그러므로 그 백성이 이리로 돌아와서, 잔에 가득한 물을 다 마시며,
11말하기를, '하나님이 어찌 알랴? 지극히 높은 자에게 지식이 있으랴?' 하도다.
 12볼지어다, 이들은 악인이라. 항상 평안하고 재물은 더 하도다.
13내가 내 마음을 정히 하며, 내 손을 씻어 무죄하다 한 것이 실로 헛되도다.
14나는 종일 재앙을 당하며, 아침마다 징책을 보았도다.
15내가 만일 스스로 이르기를, '내가 이렇게 말하리라.' 하였더면, 주의 아들들의 시대를 대하여 궤휼을 행하였으리이다.
16내가 어찌면 이를 알까 하여 생각한즉, 내게 심히 곤란하더니,
17하나님의 성소에 들어갈 때에야 저희 결국을 내가 깨달았나이다.
18주께서 참으로 저희를 미끄러운 곳에 두시며, 파멸에 던지시니,
19저희가 어찌 그리 졸지에 황폐되었는가? 놀람으로 전멸하였나이다.
20주여, 사람이 깬 후에는 꿈을 무시함 같이, 주께서 깨신 후에 저희 형상을 멸시하시리이다.
21내 마음이 산란하며, 내 심장이 찔렸나이다.
 22내가 이같이 우매 무지하니, 주의 앞에 짐승이오나,
23내가 항상 주와 함께하니, 주께서 내 오른손을 붙드셨나이다.
24주의 교훈으로 나를 인도하시고, 후에는 영광으로 나를 영접하시리니,
25하늘에서는 주 외에 누가 내게 있으리요? 땅에서는 주 밖에 나의 사모할 자 없나이다.
26내 육체와 마음은 쇠잔하나, 하나님은 내 마음의 반석이시요, 영원한 분깃이시라.
27대저 주를 멀리하는 자는 망하리니, 음녀 같이 주를 떠난 자를 주께서 다 멸하셨나이다.
28하나님께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 내가 주 여호와를 나의 피난처로 삼아, 주의 모든 행사를 전파하리이다.
목록
목록 보기 / 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