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자료
그림 성막의 평면도 (레위기 4:25)
관리자   2022.06.14 16:07:56
하나성경
레위기 4장 25절 (개역한글판)

1.4.3. 족장(지도자)이 실수로 지은 죄

 22"만일 족장이 그 하나님 여호와의 금령중 하나라도 부지중에 범하여 허물이 있었다가, 23그 범한 죄에 깨우침을 받거든, 그는 흠 없는 수염소를 예물로 가져다가, 24그 수염소의 머리에 안수하고, 여호와 앞 번제 희생을 잡는 곳에서 잡을찌니, 이는 속죄제라.
 25제사장은 그 속죄*(속죄(贖罪)\n「1」지은 죄를 물건이나 다른 공로 따위로 비겨 없앰.\n「2」『기독교』예수가 십자가에 못 박힘으로써 인류의 죄를 대신 씻어 구원한 일. ≒속량.\n(출처:국립국어원 표준국어대사전)) 희생의 피를 손가락에 찍어 번제단 뿔에 바르고, 그 피는 번제단 밑에 쏟고,

성막의 평면도

성막의 평면도
26그 모든 기름은 화목제 희생의 기름 같이 단 위에 불사를찌니, 이같이 제사장이 그 범한 죄에 대하여 그를 위하여 속죄한즉, 그가 사함을 얻으리라."

제사 (레위기)

제사 (레위기)

제사 (레위기)
【 참고자료 】
제사의 변화 (레위기 4장 22절) +

제사의 변화

  예수님께서 우리의 속죄 제물, 속건 제물, 화목 제물이 되셨습니다.

 주께서 나의 귀를 통하여 들리시기를,

  '제사와 예물을 기뻐 아니하시며, 번제와 속죄제를 요구치 아니하신다.'

 하신지라. 그 때에 내가 말하기를,

  '내가 왔나이다. 나를 가리켜 기록한 것이 두루마리 책에 있나이다. 나의 하나님이여, 내가 주의 뜻 행하기를 즐기오니, 주의 법이 나의 심중에 있나이다.'

 하였나이다.

시편 40:6~8 (개역한글)

 

  율법은 장차 오는 좋은 일의 그림자요 참형상이 아니므로, 해마다 늘 드리는바 같은 제사로는 나아오는 자들을 언제든지 온전케 할 수 없느니라. 그렇지 아니하면 섬기는 자들이 단번에 정결케 되어 다시 죄를 깨닫는 일이 없으리니, 어찌 드리는 일을 그치지 아니하였으리요?

  그러나 이 제사들은 해마다 죄를 생각하게 하는 것이 있나니, 이는 황소와 염소의 피가 능히 죄를 없이 하지 못함이라. 그러므로 세상에 임하실 때에 가라사대,

  "하나님이 제사와 예물을 원치 아니하시고 오직 나를 위하여 한 몸을 예비하셨도다. 전체로 번제함과 속죄제는 기뻐하지 아니하시나니, 이에 내가 말하기를 '하나님이여, 보시옵소서. 두루마리 책에 나를 가리켜 기록한 것과 같이 하나님의 뜻을 행하러 왔나이다.'" 

하시니라. 위에 말씀하시기를 '제사와 예물과 전체로 번제함과 속죄제는 원치도 아니하고 기뻐하지도 아니하신다.' 하셨고, (이는 다 율법을 따라 드리는 것이라.) 그 후에 말씀하시기를 '보시옵소서. 내가 하나님의 뜻을 행하러 왔나이다.' 하셨으니, 그 첫 것을 폐하심은 둘째 것을 세우려 하심이니라. 이 뜻을 좇아 예수 그리스도의 몸을 단번에 드리심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거룩함을 얻었노라.

히브리서 10:4~10 (개역한글)

 

  • 속죄

  그러므로 사랑을 입은 자녀 같이 너희는 하나님을 본받는 자가 되고, 그리스도께서 너희를 사랑하신 것 같이 너희도 사랑 가운데서 행하라. 그는 우리를 위하여 자신을 버리사 향기로운 제물과 생축으로 하나님께 드리셨느니라.

에베소서 5:1~2 (개역한글)


  그리스도께서 장래 좋은 일의 대제사장으로 오사, 손으로 짓지 아니한 곧 이 창조에 속하지 아니한 더 크고 온전한 장막으로 말미암아, 염소와 송아지의 피로 아니하고 오직 자기 피로 영원한 속죄를 이루사 단번에 성소에 들어 가셨느니라.

히브리서 9:11~12 (개역한글)

 

  • 속건

  여호와께서 그로 상함을 받게 하시기를 원하사 질고를 당케 하셨은즉, 그 영혼을 속건제물로 드리기에 이르면, 그가 그 씨를 보게 되며 그 날은 길 것이요, 또 그의 손으로 여호와의 뜻을 성취하리로다.

이사야 53:10 (개역한글)


  기록된바, '첫 사람 아담은 산 영이 되었다.' 함과 같이 마지막 아담은 살려 주는 영이 되었나니, 그러나 먼저는 신령한 자가 아니요 육 있는 자요, 그 다음에 신령한 자니라.

고린도전서 15:45~46 (개역한글)

 

  • 화목

  모든 사람이 죄를 범하였으매 하나님의 영광에 이르지 못하더니,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구속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은혜로 값 없이 의롭다 하심을 얻은 자 되었느니라. 이 예수를 하나님이 그의 피로 인하여 믿음으로 말미암는 화목 제물로 세우셨으니, 이는 하나님께서 길이 참으시는 중에 전에 지은 죄를 간과하심으로 자기의 의로우심을 나타내려 하심이니, 곧 이 때에 자기의 의로우심을 나타내사 자기도 의로우시며, 또한 예수 믿는 자를 의롭다 하려 하심이니라.

로마서 3:23~26 (개역한글)


  나의 자녀들아, 내가 이것을 너희에게 씀은 너희로 죄를 범치 않게 하려 함이라. 만일 누가 죄를 범하면 아버지 앞에서 우리에게 대언자가 있으니, 곧 의로우신 예수 그리스도시라. 저는 우리 죄를 위한 화목 제물이니, 우리만 위할뿐 아니요 온 세상의 죄를 위하심이라.

요한1서 2:1~2 (개역한글)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에게 이렇게 나타난바 되었으니, 하나님이 자기의 독생자를 세상에 보내심은 저로 말미암아 우리를 살리려 하심이니라. 사랑은 여기 있으니, 우리가 하나님을 사랑한 것이 아니요, 오직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사 우리 죄를 위하여 화목제로 그 아들을 보내셨음이니라.

요한1서 4:9~10 (개역한글)

 

닫기
목록
목록 보기 / 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