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독문

통일찬송가 28번 시편 127편

여호와께서 집을 세우지 아니하시면 세우는 자의 수고가 헛되며
여호와께서 성을 지키지 아니하시면 파숫군의 경성함이 허사로다
너희가 일찌기 일어나고 늦게 누우며 수고의 떡을 먹음이 헛되도다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그 사랑하시는 자에게는 잠을 주시는도다
자식은 여호와의 주신 기업이요
태의 열매는 그의 상급이로다
젊은 자의 자식은 장사의 수중의 화살 같으니
이것이 그 전통에 가득한 자는 복되도다
(다 같이) 저희가 성문에서 그 원수와 말할 때에 수치를 당치 아니하리로다
간편주보 성경검색
시편 127편 1절 (개역한글판)
  5. 제5권

5.21. 자녀는 하나님께서 주신 선물이다

 [솔로몬의 시, 곧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
 1여호와께서 집을 세우지 아니하시면 세우는 자의 수고가 헛되며, 여호와께서 성을 지키지 아니하시면 파수꾼의 경성함이 허사로다.
 2너희가 일찍이 일어나고 늦게 누우며, 수고의 떡을 먹음이 헛되도다.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그 사랑하시는 자에게는 잠을 주시는도다.
 3자식은 여호와의 주신 기업이요, 태의 열매는 그의 상급이로다.
 4젊은 자의 자식은 장사의 수중의 화살 같으니,
 5이것이 그 전통*(전통(箭筒/箭筩)\n’전동’의 원말.\n화살을 담아 두는 통.\n(출처:국립국어원 표준국어대사전))에 가득한 자는 복되도다. 저희가 성문에서 그 원수와 말할 때에 수치를 당치 아니하리로다.
【 관련 강의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