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독문

통일찬송가 54번 성례식

하늘에 계신 주여 내가 눈을 주께 향하나이다
여호와 우리 하나님을 바라며 우리를 긍휼히 여기시기를 기다리나이다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느니라
이제 우리가 그 피를 인하여 의롭다 하심을 얻었은즉
더욱 그로 말미암아 진노하심에서 구원을 얻을 것이니
이는 아버지의 영광으로 말미암아 그리스도를 죽은 자 가운데서 살리심과 같이
우리로 또한 새 생명 가운데서 행하게 하려 함이니라
그러므로 너희가 그리스도 예수를 주로 받았으니
그 안에서 행하되 그 안에 뿌리를 박으며 세움을 입어
(다 같이) 교훈을 받은 대로 믿음에 굳게 서서 감사함을 넘치게 하라
간편주보 성경검색
시편 123편 1절 (개역한글판)
  5. 제5권

5.17. 우리를 긍휼히 여기소서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
 1하늘에 계신 주여, 내가 눈을 들어 주께 향하나이다.
 2종의 눈이 그 상전의 손을, 여종의 눈이 그 주모의 손을 바람 같이 우리 눈이 여호와, 우리 하나님을 바라며, 우리를 긍휼히 여기시기를 기다리나이다.
 3여호와여, 우리를 긍휼히 여기시고 긍휼히 여기소서. 심한 멸시가 우리에게 넘치나이다.
 4평안한 자의 조소와 교만한 자의 멸시가 우리 심령에 넘치나이다.
【 관련 강의 】 +